삶은 언제나 문제를 동반한다.

그러나 그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과정 또한 삶이다.


언제나 사랑이 그러하듯이 ...


Philosophiren.

'Mind Contro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하는 이유  (0) 2012.09.04
샤르트르 Life is ....  (0) 2012.08.14
사랑이 그러하듯이 ...  (0) 2012.03.15
미제(未濟)  (1) 2012.02.05
자아의 방어 기제(Defence Mechanism) 30가지  (1) 2012.01.13
인생 = 퍼즐  (2) 2011.09.20

누군가와 대화 중에 인간의 오감에 대한 이야기가 나왔다.

그래서 오늘은 사람이 무엇으로 구성되어 있는지 생각해 보련다.


불교에서 , 그리고 간혹 동양 고전에서는

안이비설신의(眼耳鼻舌身意)에 의한 색성향미촉법(色聲香味觸法) 이라는 표현이 종종 나온다.

눈으로 보고, 귀로 듣고, 냄새를 맡고, 맛을 보고, 감각을 느끼는 ... 인간의 오감을 말한다.


브루스 윌리스가 나왔던 반전 귀신 스릴러 Sixth Sense 를 기억하나 ?

보통 인간이 가진 5가지의 감 이외에 느끼는 여섯번째 감 , 즉 귀신을 느끼는 영감 같은 것을 말한다.


인간은 동물이라고 한다. 특히 남자는 색(色), 즉 눈에 보이는 것에 특히 약하다.

그러니 벌거 벗은 아름다운 여자만 보면 정신을 못차릴 수 밖에 ....



서양으로 가 보자....

전 인류에게 "구강기"와 "항문기(the anal stage)" 라는
유행어를 전파하신 지그문트 프로이트

Ego, Id, Super-Ego  로 인간의 정신이 구성되어 있다고 했다.

 쉽게 말해
,
내가 아는 나 ,
나의 잠재적인 나 ,
극한의 상황에 출동하는 초자아

쯤이 되겠다.... 여기서 내가 하고 싶은 말은

내가 아는 나와 , 나의 무의식 속에 있는 나다 .. ...



기독교에서는 으로 되어 있다고 하고,

맹자는 사단칠정 (인,의,예,지 와 7가지 욕정) 을 이야기 했다.

서양 철학의 시작 탈레스는 "" 을 이야기 했다....



아~ 이렇게 쓰다 보니 , 점점 더 모르겠다.



난 뭐라고 생각하나....

사람은 무엇으로 구성되어 있나 ?

사랑 ?  믿음 ? 꿈 ? 환상 ?

분명 글을 시작할 때, 목적지가 있었는데, 쓰다 보니 자신감을 잃었다.



누가 조언 좀 해주세요.



Philosophiren


'Paradigm Shift'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운명 運命 Destiny うんめい  (3) 2008.12.08
IT 와 대한민국  (4) 2008.12.03
사람의 구성 요소  (1) 2008.11.27
꿈과 현실  (1) 2008.11.21
말이 오해를 불러 일으킬 수 밖에 없는 이유  (7) 2008.11.06
"여성 해방"이란 개구라다.  (4) 2008.10.29
  1. 이끌린 성도 2017.01.16 03:01

    철학 매력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완전하신 창조와 사랑의 섭리에 근거하지 않고는 모든 인간의 학문은 결국 방향을 잃을 수 밖에 없는 건 아닐까요?


미쳤다라고 표현하는 것이 가장 좋을 듯 하다. 어느 날 갑자기, 적고 싶어졌다. 무언가가 미치도록 적고 싶어졌다. 논어가 어쩌고, 노자가 어쩌고, 목민심서가 어쩌고 하는 것이 아니라, 내 생각을 꺼내고 싶었다.

장편소설 두 권 분량의 소설 [거래]를 겁 대가리도 없이 시작하여 쓰고 있으며, 아침 저녁으로 글을 써댄다. 소설인지, 수필인지, 정체를 알 수 없는 그 무언가를... 나의 블로그가 불쌍할 지경이다. 하나의 플랫폼에 불과한 너에게 무슨 죄가 있으리. 거기에 울분을 토해내고 있는 내가 미친 놈이지.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
참을 수 없는 사람의 가벼움.
참을 수 없는 사랑의 가벼움.

그리고 정말 참을 수 없는 내 낄적임의 가벼움.


오늘도 개구리가 된다.
듣는 사람 없어도 날이 밝도록 울어대는 개구리처럼…

Philosophiren

'개인적인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참을 수 없는 낄적임의 가벼움  (3) 2008.11.13
31살. 하고 싶은 것을 하련다.  (3) 2008.11.07
  1. 2008.11.25 11:21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philosophiren.com Philosophiren 2008.11.25 12:54 신고

      우리가 토 해내고 싶었던 것은 ...
      꼭 글 뿐만은 아니었을지도 ...

      우리가 토 해내고 싶었던 것은 ...
      지난 시간들의 아픔만은 아니었을지도 ...

      우리가 토 해내고 싶었떤 것은 ...
      세상에 대한 울분만은 아니었을지도 ...


      혹,

      외침은 아니었을까요 ?

      내가 여기 있다고,
      내가 세상을 사랑한다고,
      내가 세상으로부터 사랑받고 싶다고,

      그렇게 외칠 수 없기에


      그래서 무언가를 썼던 것은 ...
      그랬던 것은 아니었을까요 . . .

  2. Favicon of https://wangn.tistory.com holy kiss 2009.03.14 04:17 신고

    저 그 기분 알것 같아요 ; 실은 그래서 저도 블로그에 글을 휘갈겨대려다 ...........;; 성빈님과의 약속 아닌 약속이 생각나 읽고 있다죠.. 근데 재밌어서 중단을 못하고... 하핫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람에겐 누구나 상처가 있다.

Philosophiren

'Mind Contro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계 인구를 백명으로 줄이면  (4) 2008.05.12
죽음을 받아들이는 5단계  (2) 2008.05.10
상처  (2) 2008.05.08
거울  (3) 2008.05.06
나에게 최후까지 싸울 용기와 의지가 있노라  (0) 2008.05.05
칭기스칸의 명언  (0) 2008.05.05
  1. 어머 2008.10.21 12:00

    어머... 이 그림 ......... 너무 좋아요. 한줄의 글귀와 너무 분위기가 어울리는 듯 ....

  2. Anne 2008.11.20 13:57

    나두 이그림 끌리는데..


아주 오래전 삶, 사람, 사랑 이란 노래가 있었습니다.
너무 오래되 기억은 나지 않지만...


삶 = 사람 + 사랑

사람 = 사랑 + 삶

사랑 = 삶 + 사람


Philoshophiren

  1. Favicon of http://kuaaa.tistory.com 곰아저씨00 2009.04.04 15:45

    아~ "삶 사람 사랑"
    무한궤도 출신 조형곤씨가 참여한 그룹이죠.
    "Freshman의 사랑"이라는 노래가 참 재밌었는데...

    • Favicon of https://philosophiren.com Philosophiren 2009.04.05 23:50 신고

      안녕하세요. 곰아저씨.

      맞습니다. Freshman의 사랑이란 노래였어요. 그것은 기억 안 나고 무조건 " 삶 사람 사랑 " 이란 제목만 기억나던것을 위와 같이 공식화 해 본 것인데....

      은근 잘 맞는거 같지 않나요 ? ^^;

      종종 들려주세요~

      저도 곰아저씨 집에 종종 놀러가겠습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2. 김영실 2011.06.26 23:09

    ^^ 제가 코러스 중 한명이었는데.. 노래 기억하시는 분들이 있다니 신기해요.

    • Favicon of https://philosophiren.com Philosophiren 2011.06.27 01:41 신고

      우와.... 그 노래의 코러스를 하신 분이 제 블로그에 오셨다는 사실이 더 신기해요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