天將降大任於斯人也인대

必先勞其心志하고 苦其筋骨하고 餓其體膚하고

窮乏其身行하여 拂亂其所爲하나니

是故는 動心忍性하여 增益其所不能이니라


하늘이 장차 그 사람에게 큰 사명을 주려 할 때는
반드시 먼저 그의 마음과 뜻을 흔들어 고통스럽게 하고,
그 힘줄과 뼈를 굶주리게 하여 궁핍하게 만들어
그가 하고자 하는 일을 흔들고 어지럽게 하나니
그것은 타고난 작고 못난 성품을 인내로써 담금질을 하여
하늘의 사명을 능히 감당할 만하도록
그 기국과 역량을 키워주기 위함이다.


- 맹자(孟子) -

天將降大任於斯人也 (천장강대임어사인야)인데
하늘이 장차 사람에게 큰일을 맡기려 할 때에는
When heaven is about to confer a great responsibility on any man,

必先勞其心志(필선노기심지)하고
반드시 먼저 마음이 고통을 격도록 하고,
it will exercise his mind with suffering,

苦其筋骨(고기근골)하고
뼈가 꺽어지는 듯한 고난을 당하게 하며
subject his sinews and bones to hard work,

餓其體膚(아기체부)하고
몸을 굶주리게 하고
expose his body to hunger,

窮乏其身行(궁핍기신행)하고
생활을 곤궁에 빠뜨리고,
put him to poverty,

拂亂其所爲(불란기소위)하나니
하는 일마다 어지럽게 하느니,
place obstacles in the paths of his deeds,

是故(시고)는 動心忍性(동심인성)하여
그러한 까닭은 마음과 성품을 단련시켜
so as to stimulate his mind, harden his nature,

增益其所不能(증익기소불능)이니라
부족한 능력을 증대시키기 위함이니라.
and improve whereever he is incompetent.

맹자 (告子章고자장 편)


Philosophiren



'동서양 고전 및 철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장자 莊子 Zhuangzi  (0) 2009.10.01
노자 8장  (3) 2009.04.14
맹자 曰  (0) 2009.02.11
형이상학과 형이하학  (8) 2008.11.27
Philosophiren = Doing Philosophy  (2) 2008.11.15
Opposite Side  (0) 2008.11.13

+ Recent posts